여수광양항만공사, 8월 물동량 두 자릿수 증가

전년 동월 대비 12.3% 증가

이희경 기자 승인 2021.09.28 16:56 의견 0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옥 전경


여수광양항만공사가 올해 8월 여수·광양항 총 물동량이 전년 동월(2194만2000톤) 대비 12.3%(270만1000톤) 증가한 2464만3000톤을 처리해 두 자릿수 증가세를 보였다고 28일 밝혔다.

그 결과 8월까지 누계 기준 총 물동량은 전년 동기(1억 8251만5000톤)대비 7.2% 증가한 1억 9574만2000톤을 처리해 연말까지 3억 톤 달성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한다.

특히, 광양항 컨테이너 물동량은 전년 동월(16만5000TEU)대비 2.9%(5000TEU) 증가한 17만TEU를 처리해 ‘컨’ 감소세가 6.2%에서 5.2%(8월 누계)로 줄었다.

공사는 앞으로 ‘컨’ 물동량 증대는 물론 선적공간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여수 산업단지 등 주변 수출기업의 선복량 확보를 최우선으로 지원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공사 관계자는 “연말까지 추가선복 확보 및 공 ‘컨’ 부족현상을 해결코자 임시선박 등 부정기선을 집중 유치할 계획”이라며, “주변 기업들이 체감할 수 있는 항만서비스 개선에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CN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