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카카오 알림톡 프로그램 자체개발

예산 절감 및 국민 친화적 행정서비스 제공

김용선 기자 승인 2022.08.05 15:23 의견 0

여수해양경찰서가 자체 개발한 카카오 알림톡 '알리내' 화면


여수해양경찰서가 국민에게 안전정보 등을 신속하게 제공할 수 있는 ‘카카오 알림톡’ 서비스를 오는 8일부터 시행한다.

5일 여수해경에 따르면 국가정보자원관리원과 연동해 차세대 앱(APP)기반 메시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여수해경 자체 프로그램 ‘알리내’를 개발했다.

이에 시스템 구축 개발비용 약 4000만 원의 예산을 절감했으며 행정망에서 ‘카카오 알림톡’을 발송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 국민들에게 안전정보 제공 등 문자 발송을 위해 사기업 서비스를 이용함으로써 고가의 메시지 요금 소요 및 업무의 효율성이 저하됐었다.

하지만 이번 서비스 구축을 통해 국가 예산 절감 및 알림톡 1건당 최대 1000자까지 전송할 수 있어 더 상세하고 정확한 전달이 가능케 된다.

특히, 카카오 알림톡 서비스는 적극행정의 일환으로 기존의 문자메시지를 카카오톡으로 보낼 경우 1건당 55원에서 4.95원으로 전송할 수 있어 최대 90% 절감 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 인증된 기관명 사용으로 보이스피싱 예방 및 행정 신뢰도 향상도 기대한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카카오 알림톡 ‘알리내’ 서비스를 통해 국민에게 알리고자 하는 정보를 보다 쉽고 편하게 전달 할 수 있도록 국민 친화적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CNBC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