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덕환 기자 기사입력  2020/10/20 [14:08]
여수시, ‘코로나19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신청 요일제 폐지
30일까지 출생연도 끝자리와 관계없이 복지로 홈페이지, 읍‧면‧동에서 신청 가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여수시가 코로나19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현장접수 시 적용했던 요일제를 폐지함에 따라 대상자는 출생년도 구분 없이 30일까지 복지로 홈페이지     ©최덕환 기자


 

여수시가 코로나19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현장접수 시 적용했던 요일제를 폐지하고 출생연도 끝자리와 관계없이 언제든지 신청할 수 있도록 변경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출생년도 구분 없이 30일까지 복지로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신청과 읍동 현장 접수가 언제든 가능해졌다. 단 온라인은 세대주만 신청가능하고 현장접수는 세대주나 가구원, 대리인도 신청 가능하다.

 

지급 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해 소득이 25% 이상 줄어든 가구 중에 기준 중위소득 75% 이하, 재산이 35000만 원 이하인 가구이다.

 

코로나19 이전 대비 근로소득이나 매출이 25% 이상 감소한 근로자나 자영업자, 2월 이후 구직(실업)급여를 받다가 종료된 자 등이 해당한다.

 

1인 가구 40만 원, 2인 가구 60만 원, 3인 가구 80만 원, 4인 가구 이상 100만 원이다.

 

기초생계급여나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폐업점포 재도전 장려금 등 정부 지원을 받은 가구는 제외된다.

 

시 관계자는 대상자들은 기간 내에 반드시 신청해 위기 상황에서 생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코로나19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신청대상, 신청방법, 신청절차 등 다양한 정보는 복지로 및 여수시 홈페이지에서 한 눈에 볼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nb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