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경 기자 기사입력  2019/07/10 [14:53]
광양시, 초등 돌봄이웃 히어로(HERO) 양성 교육생 수료식 가져
이웃과 마을 주민이 함께하는 전국 최초의 돌봄 체계 구축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히어로 양성 교육생 수료식     © 이희경 기자

광양시가 지난 9() ‘초등 돌봄이웃 히어로(HERO)’ 양성 교육생 28명에 대한 수료식을 가졌다.

이번 양성 교육은 사단법인 사회문제연구회 사람사랑 주관으로 진행됐으며, 지난 1일부터 총 40시간 동안 초등 돌봄이웃 히어로 사업의 이해아동 인권아동건강과 안전학령기 아동 돌봄 서비스, 다양한 형태의 가족 등의 교육과정을 이론과 실습 등으로 진행했다.

앞으로 히어로(HERO)들은 방과 후 돌봄의 사각지대에 놓인 초등학생 1~2학년을 대상으로 놀이활동, 학습지도 등 돌봄 서비스를 히어로의 집에서 부모님들의 퇴근 시간까지 돌봐주는 역할을 하게 된다.

또한 이번 사업은 육아로 인해 경력이 단절된 여성들에게 육아 경험을 살릴 수 있는 일자리를 제공한다는 측면에서 큰 의미가 있다.

시는 오는 7월 말부터 내년 2월까지 초등 돌봄이웃 히어로(HERO)사업을 시범 운영하며, 성과를 평가한 이후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시행착오를 줄이기 위해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히어로들이 정보를 교류할 수 있는 정기적인 모임 활동을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수료식에 참석한 정현복 광양시장은 히어로 사업을 통해 초등 돌봄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아이를 키우는 데 이웃과 마을 주민이 함께 참여하는 전국 최초의 돌봄 체계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이들을 낳고 키우는 일이야말로 가장 가치 있는 일이고 히어로야말로 이 시대의 진정한 애국자이며 영웅이다라며 커다란 자부심을 갖고 사업에 임해주기를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nb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