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경 기자 기사입력  2019/07/04 [12:23]
광양시 광양읍 목성지구, ‘부영주택 건립 기공식’ 가져
임대 2,181세대, 분양 4,269세대 총 6,450세대 건립 조성, 시민 주거복지 향상 기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광양 목성지구 부영아파트 기공식     © 이희경 기자

광양시는 지난 4() 광양읍 목성도시개발사업지구내 아파트 건립현장에서 부영주택 건립 기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정현복 광양시장, 전라남도 도의장, ·도의원, 기관단체장, 신명호 부영주택 회장 등 부영관계자, 시민 등 1,000여 명이 참석해 새로 건립될 아파트에 높은 기대를 드러냈다.

목성지구 아파트 건립은 지난 목성도시개발사업이 수립된 이래 10여 년 만에 아파트 건립을 위한 첫 삽을 띄게 됐다.

목성도시개발사업지구내 건립될 아파트는 총 6,450세대로 임대 2,181세대, 분양 4,269세대 건립할 계획이다.

단계별로 옥룡방면 남해고속도로 인접부지 A-1블록 724세대, A-2블록 766세대 총 1,490세대를 먼저 착공해 임대 2개 단지를 2021년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분양아파트도 단계별로 준공할 계획이다.

이날 기공식에 참석한 정현복 광양시장은 그동안 시는 광양읍에 아파트가 없어 아파트 유치를 위해 노력했다, “이제 첫 결실이 시작돼 수요자 중심의 주거복지향상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nb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