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만 기자 기사입력  2019/05/13 [14:22]
역대 최대 규모 국제 크루즈선 여수 온다
대만 ‘마제스틱 프린세스’호 5400여 명 싣고 14일 입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14일, 여수에 입항할 역대 최대 규모인 14만 5천t급 크루즈선인 ‘마제스틱 프린세스’호     © 김영만 기자

14, 대만에서 역대 최대 규모인 145t급 크루즈선인 마제스틱 프린세스호가 여수를 방문한다.

 

마제스틱 프린세스호는 전장 330m, 38m, 144216t 규모다. 여수엑스포항 개항 이후 가장 많은 5400여 명(승객 4076, 선원 1320)을 태우고 방문한다.

 

지난 20169월에는 중국 커티(KELTI)그룹 인센티브 관광단 4518명이 로얄캐리비안 선사의 마리나호(14t)를 타고 여수엑스포항을 방문한 바 있다.

 

크루즈선으로 여수를 방문하는 대만 관광객은 개별여행 맞춤형 동선을 이용해 여수세계박람회장과 순천만 등을 둘러볼 예정이다.

 

여수항 크루즈 전용부두는 지난 201515t급까지 접안할 수 있도록 수용능력을 확장했으나, 2016년 한 차례를 제외하고는 대부분이 3~8t급 이하의 크루즈선만 입항했었다.

 

이번 14t급 크루즈선의 입항은 크루즈 기항 관광지로서 전남의 인지도가 높아지고 대규모 관광객을 위한 상품 구성이 가능한 최적의 기항지로 각광을 받고 있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김명신 전라남도 관광과장은 도와 여수시, 항만공사, 문화관광재단, CIQ 등 관계기관이 협력해 크루즈선 입출항 불편이 없도록 하고, 쇼핑과 식당 등 대규모 관광객 맞이 수용태세를 점검해 기항지 관광상품 개발과 함께 지속적인 크루즈선 입항 마케팅 활동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nb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