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경 기자 기사입력  2019/03/07 [14:33]
광양시, 안심 보육에 앞장설 어린이집 ‘부모 모니터링단’ 모집
단원과 보육전문가 등 총 10명 선발,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보육환경 조성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는 안심보육 실현과 투명하고 건강한 어린이집 운영을 위해 부모와 보육전문가가 직접 어린이집 보육환경을 모니터링하는 부모 모니터링단참여자를 오는 313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부모 모니터링단136개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급식, 위생, 안전, 건강관리 등 보육환경을 모니터링하여 우수 어린이집 사례는 공유하고 미흡한 어린이집에 대해서는 컨설팅을 지원하게 된다.

모집 인원은 부모 단원과 보육전문가 단원 등 각각 5명씩 총 10명으로, 참여 희망자는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를 통해 신청서와 관련 서류를 지참해 시 교육보육과 보육팀에 13일까지 방문접수하면 된다.

참여자격은 부모의 경우 현재 광양시에 주소를 두고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자녀를 두고 있어야 하며, 보육전문가는 보육교사 1급 자격 소지자로 보육현장 근무경력이 3년 이상이어야 한다.

선발된 부모와 보육전문가는 어린이집 현장 실습과 교육을 거쳐 오는 4월부터 12월까지 21조로 구성해 운영되며, 11개소 당 부모는 4만 원, 보육전문가는 5만 원의 활동 수당을 지급받는다.

김성수 교육보육과장은 부모 모니터링단 운영을 통해 단순히 어린이집 점검에 그치지 않고 부모가 안심하고 자녀를 맡길 수 있는 신뢰받는 보육환경을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nbcnews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